로더말레이시아│쿠알라룸푸르 여행 코타키나발루 자유여행 반딧불투어 현지여행사
코타키나발루 투어정보코타키나발루 여행정보쿠알라룸푸르 투어정보쿠알라룸푸르 여행정보투어후기질문답변공지사항예약신청
말레이시아 국기.gif          싱가폴 국기.jpg

 

다민족 국가가 된 배경과 싱가폴의 분리│말레이시아의 역사

 

말레이시아는 입지조건상 해로가 넓게 개방되어 있는 나라입니다.

인도양과 남지해나 사이에 위치한 말레이 반도는 예부터 동서양의 무역상인들과 여행자들이 모이는 만남의 장소였지요.

5,6 세기를 통해 유입된 힌두, 불교 문화는 말레이시아 북서부 지역에 빠르게 전파되었고,

14세기 무렵 아랍 상인에 의해 전해진 이슬람교는 말레이시아를 대표하는 종교로 성장했습니다.

 

말라카 해협(Straits of Malacca)을 중심으로 13세기까지 상업과 무역의 중심지로 번성했으며,

식민 열강들이 향료가 풍부한 말라카에 침범하기 시작하면서 외세의 지배를 받기 시작했는데요.

이런 식민지 시절에 식민지 경제의 필요를 충당하기 위해 중국과 인도 노동자들이 말레이시아로 이주해 오면서

오늘날의 다민족 국가가 되었다고 합니다.

 

16세기 포르투갈의 침공을 받아 식민지 생활이 시작되었으며, 이후 네덜란드의 말라카 점령을 거쳐,

18세기 영국이 페낭(Penang)을 점령하면서 말레이시아 지역은 20세기 초까지 외세의 지배를 받았습니다.  
바다 건너 보루네오 섬에 있는 사라왁주는 1841년 이후 영국 모험가인 제임스 브룩과 후손들에 의해 통치되었으며,

1888년 사라왁주와 북 보루네오(추후 사바로 개칭됨)는 영국의 보호령이 되었지요.

 

2차 세계대전 시기(1942~1945년) 일본의 지배를 받다가 일본이 물러가면서 말레이시아 공산당이 영국에 맞서고,

이 후 반공산주의 세력이 군사적인 대응을 통해 혼란기의 내란을 극복하고 1957년 8월 31일 말라야 연방을 수립하였습니다.

그 후1963년 동 말레이시아와 싱가폴(1965년 분리, 독립)을 포함한 현재의 말레이시아 연방이 성립하게 된거죠.

그러고 나서 약 2년 후에 싱가폴이 말라야 연방의 중국계에 대한 상대적 차별 대우에 반대하면서

연방에서 축출된 것으로 지금의 국경이 완성된거라고 합니다.

 

말레이시아는 1970년 이래 통합 말레이 국가조직(말레이어: Pertubuhan Kebangsaan Melayu Bersatu)이 주도하는

국민전선(말레이어: Barisan Nasional)이 연정을 통해 입법부를 장악해서 지금껏 이어 오고 있습니다;;

그래도 말레이시아 국민의 삶의 질을 극적으로 변화시켰고, 영어와 더불어 말레이어의 사용을 촉진시키기도 했죠.

하지만, 인구 구성비로는 다수지만 경제적으로는 중국계에 비해 열세였던 말레이인/무슬림을 위해

상대적 약자 우대 정책을 취해 현대 말레이시아 사회에서 논란거리가 되고 있기도 합니다.

다행이도 경제 발전으로 종족들간의 격차가 완화되어 차츰 무슬림들의 지지 속에서 종족 차별 정책이 완화되어 가고있다지요.

 

그런 우여곡절 속에서 오늘날 싱가폴, 브루나이, 인도네시아, 필리핀, 미얀마, 태국, 라오스, 캄보디아 베트남으로 구성된

동남아시아 국가 연합(ASEAN) 10개 회원국 중 하나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상호 : 로더 말레이시아 ::: 대표 : 최정원 / TEL) 한국번호 : 010-5948-2106 / 카카오톡 ID : dbmtour /
사업자등록번호 : 1099310-K / 여행업 허가증 번호 : KPK/LN 7864
주소 : UNGGUL B-8-12, JALAN VISTA MUTIARA 1, KEPONG BARU, 52000 KUALA LUMPUR
Copyrightⓒ2014 DAEBAK MALAYSIA TOUR. All rights reserved.